주변국

cis
조회 수 3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jpg

 

3.jpg

 

4.jpg

 

5.jpg

 

  알마티 고려문화중앙(회장 신브로니슬라브)이 주최하는 2018 고려인 설날 대잔치가 17일(토), 카자흐스탄국립대학교 학생궁전에서 열렸다.

 

  이번 행사에는 신 브로니슬라브 알마티 고려문화중앙 회장, 오가이 세르게이 카자흐스탄 고려인협회장, 전승민 주알마티 총영사 등 내빈들을 비롯해 동포 2000여명이 참석하여 설날 분위기를 함께 만끽했다.

 

  행사를 본격적으로 시작하기에 앞서 신 브로니슬라브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이번 설날 잔치에는 다양한 연령층이 참여해 뜻 깊은 행사를 만들기 위해 노력했다”라면서, “앞으로도 설은 가족과 함께 보내는 명절인 만큼 여기 있는 분들이 하나의 큰 가족으로 느껴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이후 내빈들이 한 명씩 소개되고 사전에 준비된 영상을 통해 고려인 동포 지도자들의 새해 덕담이 이어졌다.

 

  전승민 주 알마티 총영사는 “작년에 중앙아시아 고려인 정주 80주년이 되는 해였는데 앞으로 한국과 카자흐스탄의 활발한 교류를 이어가고 그 속에서 고려인 동포 사회가 중요한 위상을 차지하길 바란다”고 말하며 “올해도 이렇게 좋은 행사를 만들기 위해 수고해주신 분들께 감사하다”는 말도 잊지 않았다.

 

  이어 민족 대 명절 설날 잔치의 이름에 걸맞게 타찌야나 김과 <남성> 무용단이 화려한 한복을 입고 부채춤을 추며 콘서트의 막을 열자, 앙상블 <비둘기>의 아이들이 동포합창단 <고향>의 어르신들에게 세배를 하는 퍼포먼스를 선보이기도 했다.

 

  <남성>과 <인삼> 무용단은 카자흐스탄과 러시아 전통 춤을 경쾌한 음악에 맞춰 콘서트에 신선한 변화를 주었다.

 

   앙상블 <사랑>은 우리 민족 행사에 빠질 수 없는 노래, 아리랑을 가야금과 장구, 꽹과리 등 전통 악기를 통해 아름다운 선율로 연주했다.

 

  또한 그룹 IYF은 노래 <진달래꽃>에 맞춰 파워풀한 춤을, <MM PRODUCTION>은 젊은이들의 눈을 사로잡을 단체 군무를 보여주어 다양한 연령층이 즐길 수 있는 행사를 만들었다.

 

  행사의 대미는 역시나 <고려극장>이 장식했다. 이번 고려극장의 노래극은 조선시대 설날 행사에 임금에게 노래와 춤을 선보인다는 설정으로 진행되었다. 이에 수준 높은 무용수들과 가수들이 나와 재주를 뽐내는 한편, 공주가 춤을 추다가 볼썽사납게 넘어지거나 시끄럽게 꽹과리를 치며 분위기를 반전시키는 등 웃음포인트가 가미되어 더욱 흥미롭게 극이 진행되었다.

 

  공연이 모두 끝나고 여러 사람들이 녹화한 설날 축하 비디오 영상으로 관객들은 서로 새해 문안 인사를 나누었으며 공연단이 모두 나와 인사를 하고 손을 흔들며 관객들을 배웅하는 가운데 행사는 성황리에 마무리되었다. (김혜원 인턴)


  1. 러시아인이 가장 싫어하는 국가 1위는 미국…중국은?

    Date2018.06.25 Bycis Views0
    Read More
  2. 러 루블화 환율 불안 행보…"달러 한때 65루블 넘어, 이후 급락"

    Date2018.04.16 Bycis Views15
    Read More
  3. 2018 고려인 설날 대잔치 성황리에 개최

    Date2018.02.20 Bycis Views33
    Read More
  4. 키르기스스탄 대통령과 타지키스탄 대통령 정상회의

    Date2018.02.20 Bycis Views38
    Read More
  5. 키르기스스탄 사법부의 부정부패에 대통령 분노

    Date2018.02.20 Bycis Views27
    Read More
  6. 러시아 교회서 IS 추종세력 무차별 총격…5명 사망

    Date2018.02.20 Bycis Views26
    Read More
  7. 미 재무부, 우크라이나 관련 러시아 추가 제재

    Date2018.02.20 Bycis Views23
    Read More
  8. 재중동포 청소년 56명

    Date2018.01.31 Bycis Views27
    Read More
  9. 러시아 숙박업소 예약사이트 , 2018년 1월 인기있는 관광도시로 민스크 1위 차지

    Date2018.01.25 Bycis Views36
    Read More
  10. 러시아, 자동차·수송기계용 배터리 수출 증가. 경기침체 극복 생산 본격화

    Date2018.01.25 Bycis Views28
    Read More
  11. 올해는 '러시아 월드컵'이 개최되는 해

    Date2018.01.25 Bycis Views29
    Read More
  12. 우즈베키스탄, 키르기스스탄으로부터 5억5000만kWh의 전력 조달 예정

    Date2018.01.08 Bycis Views24
    Read More
  13. 우즈베키스탄, 외국인고정자본투자 10.15% 증가

    Date2017.12.27 Bycis Views14
    Read More
  14. 세계은행, 우즈베키스탄정부의 신재생에너지 개발 지원 계획

    Date2017.12.18 Bycis Views18
    Read More
  15. 민·관, 우즈벡 40억달러 규모 MTO 사업 등 중앙아 에너지 시장 진출 방안 논의

    Date2016.12.12 Bycis Views211
    Read More
  16. 러시아 “내년 5월까지 하루 30만 배럴 감산할 것”

    Date2016.12.12 Bycis Views119
    Read More
  17. 우즈벡 4일 조기대선…미르지요예프 대통령 권한대행 당선 유력

    Date2016.12.05 Bycis Views116
    Read More
  18. 우즈베키스탄 "北, 평화적인 외교수단으로 해결해야...핵실험에 우려 표명"

    Date2016.09.12 Bycis Views175
    Read More
  19. 러 동방경제포럼 2∼3일 블라디서 개최…"극동 투자해달라"

    Date2016.09.08 Bycis Views178
    Read More
  20. 비슈케크 중국대사관에서 자살 차량 폭탄 공격

    Date2016.09.08 Bycis Views19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