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cis
조회 수 15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22.png

 

최근 들어 카자흐스탄과 우즈베키스탄 등 중앙아시아 각국의 IFEZ(인천경제자유구역) 개발과 관련한 벤치마킹 열기가 뜨겁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15일 카자흐스탄 호르고스 특별경제구역청과 상호협력에 관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번 양해각서는 이날 무라트 바이무한베토프(Murat Baimukhanbetov) 호르고스 특별경제구역청장의 IFEZ 방문과 관련해 벤치마킹 및 향후 상호 협력을 적극적으로 요청함에 따라 이뤄졌다.

 

  호르고스 특별경제구역청은 카자흐스탄 정부의 특별경제구역(Special Economic Zone) 사업 중 하나로 중국 접경에 위치, 철도를 바탕으로 중국, 중앙아시아 및 중동을 연결하는 물류의 허브로 개발 중이며 이후 접경지역 신도시 개발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날 체결식에 참석한 김진용 청장은 “호르고스 특별경제구역청은 카자흐스탄 정부가 개발을 추진하는 유망한 지역 중의 하나이며 지난 2016년 11월에 카자흐스탄 대통령 방한 시 카자흐스탄 특별경제구역을 총괄하는 카자흐스탄 투자청(KAZNEXT Invest)과 상호협력에 관한 MOU를 체결한 바가 있어 특별한 의미가 있다”며 “IFEZ의 개발경험은 호르고스 특별경제구역 개발에 대한 지향점이 될 수 있으며 앞으로 경험 공유 및 지속적인 협력을 통한 상호 발전 방안 모색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앞선 지난 12일에는 중앙아시아에 위치한 우즈베키스탄 부하라주(Bukhara Region)에서 지난해 새로 지정된 기쥐두반 특별경제구역(Gijduvan SEZ) 개발을 위해 주지사가 IFEZ를 방문, 협력 의향서를 체결하기도 했다.

 

 

 

인천경제청 관계자는 “최근 들어 중앙아시아 각국으로부터 IFEZ 벤치마킹이 이어지고 있는 것은 IFEZ가 해외에서 인정받는 가장 선진화된 경제자유구역의 롤 모델임을 확인시켜주는 것”이라며 “앞으로 이러한 기회를 적극적으로 활용, IFEZ의 개발 경험을 널리 알리고 투자유치에도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1. 유아용품 전문 브랜드 네이쳐러브메레, 카자흐스탄 유아용품 전시회 참가

    유아용품 전문브랜드 네이쳐러브메레가 카자흐스탄에서 유아용품 한류 알리기에 나섰다. 네이쳐러브메레는 지난 8월 16일(목)에서 19일(일)까지 4일간 진행된 ‘카자흐스탄 유아용품 전시회’에서 대한민국 대표 자연을 담은 유아용품 ‘네이쳐러브메레’를 알렸다. 이미지네이쳐러브메레는 6년연속 로하스 인증, 2016녹색경영대상 제품상(산업통상자원부 장광 표창)을 수상하였고, 유아세제 친환경인증을 통...
    Date2018.08.29 Category경제 Reply0 Views48 file
    Read More
  2. 한국전통혼례와 관례 체험행사개최

    우리 전통 혼례와 관례 등을 체험할 수 있는 행사가 알마티에서 열렸다. 지난 14일(화) 알마티한국교육원에서 개최된 체험행사에는 고려인 동포들과 현지의 한국어 수강생 등 많은 시민들이 참가했다. 더운 날씨임에도 불구하고 참가자들은 우리의 한복을 입고 혼례의식과 성년식 등을 직접 체험해봤다. 한국어 수강생인 크세냐 양(20)은 "한복을 입고 쪽두리를 쓰고 큰 절을 했는데 옆에서 부축해주지 않았으면 넘어질 뻔 했다"면...
    Date2018.08.19 Category경제 Reply0 Views43 file
    Read More
  3. 400 - 420, 어쩌면 더 높이 : 전문가들은 텡게의 추락이 필연적이라고 믿는다

    "지난주 주 월요일부터 러시아루블화의 강세속에 카자흐스탄텡게화도 하락을 멈추고 반등세로 돌아섰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이 상황이 오래 지속되지 않을 것이며, 텡게가 약해지고 추락 할 수밖에 없다고 말한다."라고 KTK 방송사가 보도했다. 카자흐스탄 정부는 이러한 환율변동에 대해 국민들은 두려워 할 것이 없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상황은 녹녹치만은 않다. 주지하다시피 카자흐스탄 텡게화는 러시아 루블화 변동에 매우 ...
    Date2018.08.19 Category경제 Reply0 Views68 file
    Read More
  4. 카자흐스탄 “원유생산량 일 180만 배럴 유지하겠다”

    OPEC 증산 결정 불구 현재 수준 고수… 전문가들 ‘무임승차자’ 평가 카자흐스탄이 현재의 원유생산량인 하루 180만 배럴를 유지하겠다고 밝혔다. 주카자흐탄대사관에 따르면 보줌바예프 카자흐 에너지부 장관은 최근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지난 6월 OPEC의 증산 결정에도 불구하고 카자흐스탄은 현 원유생산량 하류 180만 배럴을 연말까지 유지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그는 이어 “2019년도 원...
    Date2018.08.19 Category경제 Reply0 Views32 file
    Read More
  5.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 “중앙아시아와 한국 가교 역할 리더 육성 지원하겠다”

    “프로그램을 통해 나의 뿌리에 대해 바로 알게 됐고, 다양한 활동을 통해 미래에 대한 꿈이 생겼다. 성실하게 준비해 대학원에 진학한 후 우즈베키스탄의 관광산업을 발전시키고 싶다” KDB나눔재단은 2018 KDB 글로벌 인재양성 프로그램 수료식를 가졌다고 16일 밝혔다. 우즈베키스탄, 카자흐스탄, 키르기스스탄, 러시아 4개국 중앙아시아 고려인 대학(원)생 33명과 국내대학생 10명의 자원봉사자로 구성, 총 6주간 공...
    Date2018.08.17 Category경제 Reply0 Views40 file
    Read More
  6. 코레일 교통카드 카자흐스탄에서도 사용

    카라간다시에 234만장 공급 코레일이 오는 12월부터 카자흐스탄 제4의 도시 카라간다에 ‘레일플러스’교통카드를 공급한다. 코레일은 16일 대전사옥에서 카자흐스탄 현지에서 사업을 진행할 에이엘솔루션과 ‘레일플러스 교통카드 카자흐스탄 수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코레일은 오는 12월부터 2033년까지 15년간 카라간다 시에 약 234만 장의 레일플러스 교통카드를 공급한다...
    Date2018.08.17 Category경제 Reply0 Views51 file
    Read More
  7. 카자흐스탄 텡게화 급락... 미 달러화 강세 지속, 러시아 루블화 약세 이어질 듯

    카자흐스탄 텡게화가 지난주 루블화가 붕괴되자 급락하였다. NUR.KZ.등 현지 매체들은 러시아와 경제적으로 매우 밀접한 카자흐스탄의 텡게화 환율이 급등한 것은 미국의 경제 제재로 러시아 자산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루블화가 큰 폭으로 급락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2015년 이후 가장 큰 폭으로 루블화가 하락한 지난주, 카자흐스탄의 주요 환전소들은 1달러당 340텡게 후반에서 부터 시작하여 등락을 거듭한 끝에, 360텡...
    Date2018.08.14 Category경제 Reply0 Views50 file
    Read More
  8. 카자흐스탄 경유 유럽행 컨테이너열차 운행 전년比 52%↑

    컨테이너 운송량 18만TEU 카자흐스탄을 경유한 구주 컨테이너 전용열차 운행 횟수가 전년 대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카자흐스탄철도회사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카자흐스탄을 경유한 컨테이너 정기열차는 총 1861편으로 전년 대비 52% 증가했다. 컨테이너는 18만TEU를 운송한 것으로 집계됐다. 그 중 중국-구주 노선은 38%, 구주-중국 방향은 55% 증가했다. 중국발 우즈베키스탄행 정기열차는 66%, 러시아-우즈베키스탄 방향은 ...
    Date2018.08.06 Category경제 Reply0 Views32 file
    Read More
  9. 카자흐스탄 알마티시 정책단 부천시 방문

    카자흐스탄 알마티시정부 관계자 5명이 선진정책 학습을 위해 지난 23일 3박 4일 일정으로 부천시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지난 4월 카자흐스탄 알마티시에서 개최된 국제관광박람회에 부천시가 참여해 부천의료관광설명회를 열고 부천을 소개함에 따라 의료분야를 비롯한 부천의 선진정책에 관심이 높아지면서 추진됐다. 방문단은 아트벙커B39, 심곡 시민의 강, 송내역 환승센터와 교통정보센터 등 부천의 정책현장에서 견문을 ...
    Date2018.08.02 Category경제 Reply0 Views28 file
    Read More
  10. 상반기 방한 관광객, 카자흐스탄 33.4% 증가

    상반기 한국을 방문한 카자흐스탄 국적자의 수가 전년 동기 대비 33.4% 증가한 것으로 파악되었다. 문화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한국을 방문한 외국인 관광객 수는 722만 명으로 작년 동기 대비 6.9% 증가했다. 이중 카자흐스탄과 몽골의 상반기 방한객 수는 각각 작년 동기 대비 33.4%, 16.0% 증가했다. 특히 같은 기간 중국을 제외한 시장의 방한객 수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12.2% 증가한 505만 명...
    Date2018.08.02 Category경제 Reply0 Views27 file
    Read More
  11. 예보, 카자흐스탄에 '보험금 지급 시스템' 수출

    예금보험공사는 지난 18일 카자흐스탄 현지에서 카자흐스탄 예금자보호기금(KDIF)을 대상으로 '보험금지급시스템 구축을 위한 컨설팅(ISMP)'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보고회에서 예보는 해외진출 지원사업의 취지를 설명하고, 카자흐스탄 KDIF 부사장 등 관계자와 보험금지급시스템 구축 방안을 논의했다. 이 사업은 예보의 우수 IT 시스템을 해외 예금자보호기구에 전파하기 위해 수요조사를 거쳐 대...
    Date2018.07.25 Category경제 Reply0 Views24 file
    Read More
  12. No Image

    제주도-카자흐스탄관광협회와 우호교류협약 체결

    제주도와 도관광협회(회장 김영진)는 카자흐스탄관광협회(회장 샤이케노바 라쉬다)와 신규 우호교류협약을 체결 했다고 밝혔다. 도관광협회에 따르면 이번 협약 체결은 지난 17일부터 21일까지 중앙아시아 핵심 잠재시장인 카자흐스탄 지역과 관광·문화·스포츠와 연계한 비즈니스 네트워크 마케팅 협력 체계 확대 및 도내 관광사업체 중앙아시아 관광시장 교두보 구축을 위해 진행됐다. 먼저, 지난 18일(수) 카자흐...
    Date2018.07.25 Category경제 Reply0 Views22
    Read More
  13. 자원부국 카자흐스탄, 실크로드의 금융 허브를 꿈꾸다

    지난 3일 오후 6시(현지 시각) 카자흐스탄 아스타나 공항 밖으로 나오자 청명한 하늘이 눈에 들어왔다. 초여름처럼 선선한 바람이 불었다. 한낮에는 햇볕이 뜨겁게 내리쬐고 백야현상으로 오후 9시가 넘어서야 땅거미가 진다고 했다. 공항에서 도심까지 차로 20분 정도 달리는 동안 고층 빌딩과 아파트, 웅장한 정부기관, 국립극장 등을 볼 수 있었다. 곳곳에 잘 정돈된 가로수와 공원이 눈에 띄었다. 도로는 깨끗했고 사람들의 걸...
    Date2018.07.25 Category경제 Reply0 Views31 file
    Read More
  14. No Image

    곳곳에서 아파트, 고층 빌딩, 극장 공사

    신도심의 중심이자 아스타나의 대표 관광지인 바이테렉 타워 주변에는 사무실이 몰려 있다. 가까운 곳에서 아스타나의 최고층 빌딩이 될 70층짜리 아부다비프라자 건설이 한창이었다. 5일 바이테렉 타워에서 차를 타고 남쪽으로 10분 정도 가자 중앙아시아에서 가장 큰 복합 쇼핑몰 메가 실크로드와 지난해 ‘아스타나 엑스포’가 열린 140만㎡ 규모의 엑스포 전시관이 보였다. 이날 바로 옆 콩그레스 센터는 아침 일찍...
    Date2018.07.25 Category경제 Reply0 Views26
    Read More
  15. No Image

    국제금융센터로 중앙아시아 허브 도약

    수도 천도 20주년을 맞은 아스타나는 이번 출범식을 거쳐 실크로드의 금융 허브로 거듭날 전망이다. 이날 행사에는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 나얀 아부다비 왕자, 루스탐 민니하노프 타타르스탄 대통령, 수마 차크라바티 유럽부흥개발은행(EBRD) 총재 등이 참석했다. 누르술탄 나자르바예프 카자흐스탄 대통령은 출범을 선언하면서 “대초원이던 아스타나가 지난 20년 동안 카자흐스탄의 사회·경제 중심지로 발돋움했다&...
    Date2018.07.25 Category경제 Reply0 Views17
    Read More
  16. No Image

    풍부한 광물자원에 금융·관광까지

    바실렌코 차관은 이 자리에서 한국과 관계에 대해 “한국은 카자흐스탄의 주요 경제 파트너로 매우 우호적”이라며 “카자흐스탄에 사는 10만 명 이상의 고려인 덕분에 한국 문화가 퍼졌다”고 말했다. 그는 또 “4·27 남북정상회담과 6·12 북미정상회담이 한반도의 평화적 비핵화 달성에 큰 역할을 할 것이라 기대한다”며 “북한이 카자흐스탄처럼 자발적으로 핵을 포기하면 ...
    Date2018.07.25 Category경제 Reply0 Views21
    Read More
  17. 카자흐스탄 경기 '회복세'…외국인 부동산 구입 증가

    세계 경제위기로 침체했던 중앙아시아 카자흐스탄의 경기가 최근 회복세를 나타내고 있다. 카진포름 등 현지매체는 카자흐스탄 건설 비용은 연초대비 2.7% 증가했다고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기준 올해 6월의 건축 설비 단가는 2.8% 인상됐다. 구체적으로 장비나 기계 비용이 2.3% 증가했고 인건비 등 기타 부문은 2.8% 인상됐다. 건축 자재 비용은 0.4% 늘었다. 신규 주택가격은 연초대비 1.6% 올...
    Date2018.07.16 Category경제 Reply0 Views53 file
    Read More
  18. SK건설 김정훈 카자흐스탄 소장

    "카자흐스탄 정부가 최초로 시행하는 도로 민관협력사업(PPP)으로 향후 중앙아시아 국가들에 진출하는 거점이 될 것이다." 지난 6월 13일 카자흐스탄 동남부에 위치한 알마티 순환도로 건설사업 현장에서 만난 김정훈 SK건설 카자흐스탄 소장은 이렇게 말했다. 지난 6월 1일 첫삽을 뜬 현장은 현장 근로자를 위한 막사 건설, 토지 다지기 등 준비 작업이 한창이었다. 착공식 당일에는 카자흐스탄 부총리, 투자개발부 장관, 알마티 ...
    Date2018.07.16 Category경제 Reply0 Views31 file
    Read More
  19. 카자흐스탄, 옛 소련 지역내 첫 국제금융센터 개장

    중앙아시아 핵심국가인 카자흐스탄이 5일(현지시간) 옛 소련지역내 첫 국제금융센터인 '아스타나 국제금융센터'(AIFC)를 개장했다. 카진포름 등 현지매체에 따르면 이날 수도 아스타나에서 AIFC 개장을 기념한 타종식이 누르술탄 나자르바예프 카자흐스탄 대통령 등이 참석한 가운데 치러졌다. 나자르바예프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오랫동안 기다려온 국제금융센터가 드디어 개장한 것을 축하한다"면서 "AIFC 출범은 카자...
    Date2018.07.10 Category경제 Reply0 Views30 file
    Read More
  20. No Image

    정유사, 美 이란 제재에 '카자흐스탄' 주목

    미국발 이란 제재로 카자흐스탄 원유가 떠오르고 있다. 이란산 원유 수입량이 최저치를 찍은 반면 카자흐스탄 CPC 블렌드 구매량은 4배나 수직 상승했다. 5일 로이터에 따르면 한국의 이란산 원유 수입량은 지난 5월 일평균 17만9444 배럴로, 2016년 1월 이래 가장 낮은 수준을 기록했다. 9월에는 원유 수입량이 더 떨어져 3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할 전망이다. 이란산 원유 도입량이 감소한 이유는 미국의 제재에 있다. 미국 정부...
    Date2018.07.10 Category경제 Reply0 Views28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7 Next
/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