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기술

에이티젠 “카자흐스탄 정부 임상서 'NK뷰키트' 활용”

by cis posted Oct 16,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PS18101200385.jpg

 

 

 

카자흐스탄 정부주도 대장암 사전 진단 임상서 NK뷰키트 활용

 

NK세포 활성도 검사, 기존 분변잠혈검사의 정확도 높여

 

 

 

  에이티젠은 카자흐스탄 정부주도로 진행된 대장암 진단 임상 연구에서 자사의 정밀면역검사 의료기기 NK뷰키트’를 활용했다고 12 밝혔다. 이번 임상의 중간 결과는 지난달 대한영상의학회 학술대회(KCR)에서 발표됐다.

 

  임상을 주도한 잔도스 아만쿨로프 카자흐스탄 방사선종양학연구소(KazIOR) 연구팀은 대장암을 진단하는 검사로 NK뷰키트를 통한 NK세포 활성도 검사와 함께 기존 대장암 진단 검사로 주로 사용했던 분변잠혈검사(iFOBT), 대장내시경(CTC) 활용했다. 임상 결과 NK뷰키트를 함께 사용했을 낮은 분변잠혈검사의 정확도를 높이고 보완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NK뷰키트는 작년 캐나다 몬트리올 소재 메종뇌브-로브몽 병원 연구팀과 에이티젠 캐나다 연구팀의 ‘대장암과 NK세포의 연관성’ 임상 연구에서 우수한 민감도와 높은 특이도, 음성예측도를 보여 저널 가스트로엔테롤로지에 발표된 있다.

 

  회사 관계자는 NK뷰키트는 지속적인 임상 연구를 통해 대장암 사전 스크리닝 도구로써 유의미한 결과를 얻어왔다”며 “이번 카자흐스탄 임상 중간 결과 발표에서도 NK뷰키트의 사전 진단기기로써 활용도가 입증돼 내년 최종 임상 결과가 발표되면 적용 범위가 더욱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박상우 에이티젠 대표는 “대장암의 사전 스크리닝 검사로서의 NK뷰키트의 우수성은 이미 다수의 임상을 통해 입증됐다”며 NK뷰키트가 환자에게 보다 정확한 결과를 알려줄 있는 간단한 방법으로 널리 활용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이데일리)


Articles

3 4 5 6 7 8 9 10 11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