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s 주소복사
조회 수 43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오손문화기 1호분 전경(사진=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 2015-09-22
 
서울=뉴시스】신진아 기자 = 신라 무덤의 비밀을 품고 있는 중앙아시아 초원 기마만족의 고분이 발굴됐다.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소장 강순형)는 지난 7~8월 카자흐스탄 고고학연구소 아스타나지소(소장 B.다르한)와 공동으로 카자흐스탄 남동부 지역의 ‘카타르 토베 고분군’을 발굴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카자흐스탄 카타르 토베 고분군 발굴조사는 국립문화재연구소와 카자흐스탄 고고학연구소가 처음으로 실시한 공동 발굴조사로, 카자흐스탄 내에서 고분 축조 과정 전반을 밝혀낸 첫 번째 조사라는데 의의가 있다.

이번에 발굴한 고분은 중앙아시아의 적석계(積石系) 무덤과 신라 상위계층의 돌무지덧널무덤을 비교 연구할 수 있는 형식으로 주목된다.

적석계 무덤이란 몽골 알타이 파지릭, 러시아 남부시베리아 쿠르간, 카자흐스탄 쿠르간 등 봉분을 만들기 위해 돌을 사용한 무덤을 말한다. 돌무지덧널무덤은 나무덧널(목곽) 주위를 냇돌로 쌓아 봉분을 만든 후 흙으로 다시 쌓아 거대한 봉분을 올린 무덤이다.

사카문화기 1호분 출토유물-청동팔찌와 구슬(사진=문화재충 국립문화재연구소) 2015-09-22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는 “이번 조사를 통해 신라 돌무지덧널무덤과 비교할 수 있는 중앙아시아 초원지역의 중요한 고고학적 자료를 확보할 수 있게 됐다”고 평가했다.

국립문화재연구소는 한반도를 둘러싼 ‘고대 문화 네트워크’를 복원하고자 종합연구를 진행 중이다. 한반도 내에는 많은 수의 적석계 무덤이 분포하고 있으며, 특히 돌무지덧널무덤의 경우 그 기원을 중앙아시아 초원과 알타이 고원에 존재하는 적석계 무덤에서 찾기도 한다. 이번 조사는 카자흐스탄 초원지역에 분포하고 있는 적석계 무덤에 대한 연구를 통해 신라 돌무지덧널무덤과의 관련성을 검토하기 위한 것이다.

카타르 토베 고분군은 천산산맥(天山山脈)과 인접한 지역으로, 해발 2300m 고원에 펼쳐진 넓은 초원 중앙에 위치한다. ‘카타르’는 현지어로 1열, 한 줄을 뜻하며 ‘토베’는 언덕을 의미한다. 이 유적은 약 25기의 중대형 무덤과 30여 기의 소형 무덤이 12~13기 씩 한 줄로 나란하게 배치되어 있으며, 올해 조사는 남-북 방향으로 나란하게 조성된 고분군 중 가장 북쪽에 있는 중형 고분 1기와 소형 고분 1기를 대상으로 진행했다.

중형 고분은 한 변 길이 25m가량의 정사각형 평면을 띠는 봉분과 묘역의 경계를 표시하기 위한 석렬(石列)을 갖추고 있다. 매장 시설을 지하에 배치한 구조로, 묘광(墓壙) 안에 나무덧널을 설치했으며 묘광 위에 통나무 4겹을 중첩되게 놓아 뚜껑으로 사용했다. 나무덧널 위에는 흙을 두껍게 쌓아 높이 2m가량의 봉분을 만들었으며, 다시 그 위에 냇돌을 2~3겹 깔아 마무리했다. 유물은 대부분 도굴돼 금제 귀걸이와 구슬, 청동제 팔찌, 토기 등 소량만 출토됐다.

사카문화기 1호분 조사 중 모습(사진=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 2015-09-22

또 고분 내에서는 다수의 목재와 인골 1개체분이 확인됐는데 향후 인골에 대한 디엔에이(DNA) 분석 등 자연과학적 연구 결과를 통해 더 많은 정보가 밝혀질 것으로 기대된다. 중형 고분은 형태, 출토 유물 등으로 미루어 보아 사카문화기에 조성된 것으로 판단된다. 사카문화는 기원전 5세기에서 기원전 3세기경까지 카자흐스탄을 중심으로 한 중앙아시아 일원에 형성됐던 고대 문화다.

소형 고분은 봉분 지름 12m 가량의 원형 평면으로 오손문화기에 조성된 것으로 보인다. 경사진 지표면을 약하게 정리한 후 묘광을 파고, 묘광 내부에 나무덧널을 설치한 지하식 구조이다. 묘광 위에 통나무를 쌓아 막음한 후 흙으로 켜켜이 덮어 봉분을 만들고 최종적으로 냇돌로 덮어 마무리했다. 봉분 높이는 1m 정도이다. 내부는 도굴로 인해 완전히 훼손되었으며, 도굴갱 주변에서 확인된 토기 조각 몇 점 외에는 유물이 출토되지 않았다. 오손문화는 기원전 3∼2세기에서 기원후 4세기경까지 카자흐스탄과 천산산맥 주변에 형성됐던 고대 문화다.

한편 국립문화재연구소는 내년에 카자흐스탄 카타르 토베 고분군에 대한 제2차 발굴조사를 포함해 몽골 알타이의 파지릭 등 국내 적석계 무덤과 관련성이 있는 것으로 추정되는 무덤들에 대한 2차년도 공동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jashin@newsis.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 당정, 테러 방지 출입국 관리법 개정 추진…재외동포 입국 시 지문 정보 제출 필수  cis 2015.11.26 228
18 미 국무장관 케리가 중앙아시아로 간 이유는?  cis 2015.11.11 201
17 카자흐스탄 원자력 개발 배경과 현황  cis 2015.11.05 354
16 독자 투고 : 카자흐스탄 자동차 운전면허법 개정과 주 카자흐스탄 대사관의 대응  cis 2015.10.29 550
15 양파, 아픈 환자 옆에 하루 밤 놓아둬보세요  cis 2015.09.30 346
» 카자흐스탄서 신라 무덤 비밀 품은 '기마민족 고분' 발굴  cis 2015.09.23 436
13 “칭기스 칸의 선조는 고구려 주몽의 후손인 발해 왕족입니다”  cis 2015.09.11 697
12 CIS의 최대 강국을 꿈꾸는 카자흐스탄의 인적자원 순위는?  cis 2015.08.24 314
11 북한, "일제 청산" 15일부터 표준시 변경  cis 2015.08.11 215
10 카자흐스탄의 가장 흔한 성씨로 '김'씨가 3위  cis 2015.07.25 479
9 동방기독교를 아시나요?  cis 2015.07.14 329
8 카자흐스탄의 신철도 건설구상과 함의  cis 2015.07.09 477
7 제목 : 한국인 거주등록에 관한 유의 사항 안내  cis 2015.07.02 601
6 카자흐스탄 극장  almaty 2015.06.21 174
5 카자흐스탄 박물관  almaty 2015.06.21 10868
4 알마티 아트 갤러리  almaty 2015.06.21 323
3 알마티 지도(영어, 러시아어)  almaty 2015.06.21 467
2
알마티 지도 
almaty 2015.06.19 278
1 알마티 주요 전화번호  almaty 2015.06.19 7909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